회원 로그인 창


로그인 메뉴

따끈따끈! 신착 전자책

더보기

콘텐츠 상세보기
소현세자 - 박안식 역사소설
SMART
 

소현세자 - 박안식 역사소설

박안식 | 예담

출간일
2008-04-05
파일형태
ePub
용량
0
지원 기기
PC 스마트폰 태블릿PC
대출현황
보유3, 대출0, 예약중0
전자책 프로그램이 정상적으로 설치가 안되시나요? 전자책 프로그램 수동 설치
콘텐츠 소개
목차
한줄서평

콘텐츠 소개

내 삶이 다해도 역사는 기억하리라!
조선보다 더 큰 세상을 꿈꾼 남자, 소현세자가 되살아난다

삼전도의 굴욕으로 병자호란에 종지부를 찍은 후 청나라에 볼모로 잡혀간 조선의 왕세자. 고달팠던 9년간의 유수幽囚 생활을 끝내고 조선으로 돌아오지만, 그를 맞이한 것은 아버지 인조의 의심 가득한 눈초리와 냉대뿐이었다. 싸늘한 조정의 분위기 속에서 귀국 후 두 달 만에 ‘학질’에 걸려 갑작스러운 죽음을 맞는 소현세자. 이제 그의 죽음은 수많은 의혹을 남긴 채 희미해져간다. 그는 정말 독살당한 것일까? 그렇다면 누가 왜 소현세자를 죽였을까?
조선 왕가 최초의 의문사, 그 중심에 선 소현세자의 삶과 죽음을 그린 소설이 예담에서 나왔다. 역사학을 전공하고 다양한 글쓰기를 해온 작가 박안식이 『왕조실록』, 『심양장계』등 1차 사료들을 바탕으로 역사적 사실에 충실하게 그의 삶을 꼼꼼히 재현해낸 소설 『소현세자』다.
이 책은 삼전도에서의 항복으로 귀결되는 무익한 주화파와 주전파의 논쟁, 적국에 인질로 잡혀가서도 나라의 앞날을 계획하는 소현세자, 반정으로 얻은 보위를 잃지 않으려는 인조의 피해망상, 세자를 보필하는 강빈의 내조와 인조의 총애를 받는 후궁의 암투, 그 사이에서 벌어지는 비속살인의 비극을 상세하게 그려낸다.
격동과 혼란의 시대에 조선의 운명을 지고 세자로서의 본분에 충실하고자 노력한 소현세자. 비록 자신의 뜻을 제대로 펴보지도 못하고 스러졌지만, 그의 짧은 일생은 우리에게 많은 것을 생각하게 한다. ‘국민적 역사교양서’라는 표현이 무색하지 않은 『소현세자』는 당시의 역사적 상황에 눈뜨게 하고 그 시대적 아픔이 고스란히 전해지며, 선진 문물에 열린 태도를 취했던 소현세자의 삶을 만날 수 있는 소설이다.

목차

학질
밀타승密陀僧
지우제止雨祭
침략
반격反擊
국서國書를 찢다
강화 함락
삼전도 수항단受降檀
압록강을 건너다
심양 유수瀋陽幽囚
느리게 흘러가는 냇물
우레의 사나이
근친 휴가
임경업과 김상헌
송산보 전투와 밀무역
왕곡往哭
북경 함락
탕약망
환국還國
천명
세자의 죽음
후사 책봉, 그리고 시대의 생뢰牲牢
저자후기
개정판을 내며

한줄서평

  • 10
  • 8
  • 6
  • 4
  • 2

(한글 40자이내)
리뷰쓰기
한줄 서평 리스트
평점 한줄 리뷰 작성자 작성일 추천수

등록된 서평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