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메뉴

따끈따끈! 신착 전자책

더보기

콘텐츠 상세보기
살인자의 사랑법


SMART
 

살인자의 사랑법

<마이크 오머> 저/<김지선> 역 | 북로드

출간일
2020-02-04
파일형태
ePub
용량
52 M
지원 기기
PC 스마트폰태블릿PC
대출현황
보유2, 대출0, 예약중0
콘텐츠 소개
저자 소개
한줄서평

콘텐츠 소개

“죽음이 갈라놓는 사랑은 너무 시시하다.
진정한 사랑이라면 죽음까지 뛰어넘어야 한다.
그래서 난 그녀에게 영원한 불멸을 선사하기로 했다!”
아마존 종합 베스트셀러 1위, 뉴욕 타임스 베스트셀러, 워싱턴 포스트 베스트셀러
미국 아마존 8주 연속 가장 많이 팔린 책 1위, 총 70만 부 판매 돌파!
아마존 퍼스트 리드 셀렉션 선정도서

한때 전 세계를 뜨겁게 달궜던 팬픽 작가 E. L. 제임스, 퍼블리싱 드림의 대명사 앤디 위어, 왓패드의 인기 작가 안나 토드 등에 이어 최근 자비 출판의 성공 신화를 새롭게 갱신한 떠오르는 신예 작가 마이크 오머의 장편소설 『살인자의 사랑법(A Killer’s Mind)』이 북로드에서 번역 출간되었다. 삶이 공허하고 외로워서 그 빈자리를 채우기 위해 진정한 사랑을 찾는 살인자와, 그의 범죄를 뒤쫓는 ‘제멋대로’ FBI 요원과 ‘돌직구’ 범죄심리학자의 좌충우돌 추격전을 그린 이 작품은 온라인상의 뜨거운 호평에 힘입어 입소문을 타고 미국 전역에 걸쳐 유례없는 인기를 모았다. 이제껏 볼 수 없던 신선하고 독창적인 살인자의 모습을 제시하는 동시에 스릴러는 어둡고 암울하다는 편견을 깨고 삶의 유머와 위트를 동시에 담아냈기 때문이다. 또한 독자에게 끊임없이 추측과 혼란을 불어넣는 동시에, 뒤따르는 수많은 반전과 역전으로 끊임없이 충격을 안겨주며 첫 페이지부터 마지막 페이지까지 한자리에서 읽을 정도로 몰입도가 상당히 높다는 찬사도 뒤따랐다.

출간된 해에 아마존 문학 임프린트 토머스&머서와의 정식 출판 계약, 아마존 퍼스트 리드 셀렉션 선정, 아마존 8주 연속 가장 많이 팔린 책 TOP 1위, 뒤이어 2018년 아마존 종합 베스트셀러 1위에 올라 실버 레이븐 문학상을 수상한 『살인자의 사랑법』은 ‘정보화 시대에 책을 많이 읽지 않는 사람들이 가장 많이 구매한 책’이기도 하다. 게임 개발자 출신인 작가가 작품 속 주인공인 범죄심리학자 조이 벤틀리를 뒤쫓는 연쇄살인마와, 범인을 쫓는 동시에 쫓기는 여주인공의 모습을 통해 점점 진화해가는 범죄와 수사의 대립을 매력적으로 그려내며 독자의 호감도를 상승시켰던 것도 한몫했다. [커커스 리뷰]의 작가 인터뷰에 따르면, 『살인자의 사랑법』은 16세 때부터 온라인상에 자신의 글을 자비 출판하며 꾸준히 팬층을 확보한 작가가 팬들의 요청에 부응해 집필을 시작한 작품이다. 주인공 조이 벤틀리는 아내의 모습을 투영해 만들어냈으며, 주도적인 여성을 전면에 내세워 사건을 풀어가는 과정이 너무나 노련하고 자연스러워 마치 여성 작가가 쓴 것 같다는 평을 듣기도 했다. 출간과 동시에 미국에서 폭발적인 인기를 모았던 이 작품은 쇄도하는 팬들의 요청으로 시리즈화가 확정, 2019년 차기작 『In The Darkness』의 출간으로 이어졌다.

저자소개

미국 아마존 베스트셀러 작가이자 촉망받는 신예 작가. 기자와 게임 개발자를 거쳐 로딩게임스의 CEO를 지내다가 최근 전업 작가로 전향했다. 어릴 적부터 소설 쓰는 걸 좋아했으며, 16세 때 첫 소설을 온라인상에 자비 출판하여 주목할 만한 성과를 거뒀다. 서스펜스 스릴러 ‘글렌모어 파크’ 시리즈를 지속적으로 펴내며 온라인상의 팬층을 확보했으며, 독자들의 요청에 부응해 자기 아내의 모습을 투영한 범죄심리학자 조이 벤틀리란 인물을 내세워 『살인자의 사랑법(A Killer’s Mind)』을 집필했다. 2018년 가을 출간된 이작품은 입소문을 타고 그의 팬층뿐만 아니라 미국 전역에서 수많은 독자들이 열광하는 등 인기를 모았으며, 그해 아마존 문학 임프린트 토머스&머서와의 정식 출판 계약으로 이어졌다. 아마존 퍼스트 리드 셀렉션에 선정된 이 작품은 아마존 가장 많이 팔린 책 1위에 8주 연속 올랐으며, 2018년 당해에만 70만 부 이상 판매, 아마존 종합 베스트셀러 1위에 오르는 믿을 수 없는 결과를 낳았다.

또한 독자들의 시리즈화 요청이 쇄도하여 후속작 『In The Darkness』 출간으로 이어지면서 언론의 주목을 받기도 했다. 범죄의 가해자 및 희생자가 될 수 있는 보통 사람들, 그리고 웃긴 얘기에 관심이 많은 작가는 자신이 좋아하는 두 가지를 스릴 넘치고 때론 잔혹한 작품 속에 녹여내 독자들에게 즐거움을 주기 위해 시간이 날 때마다 열정적으로 집필 활동을 계속하고 있다.

한줄서평

  • 10
  • 8
  • 6
  • 4
  • 2

(한글 300자이내)
리뷰쓰기
한줄 서평 리스트
평점 한줄 리뷰 작성자 작성일 추천수

등록된 서평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