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메뉴

따끈따끈! 신착 전자책

더보기

콘텐츠 상세보기
마지막 고래잡이


SMART
 

마지막 고래잡이

더그 복 클락 | 소소의책

출간일
2021-04-30
파일형태
ePub
용량
49 M
지원 기기
PC 스마트폰태블릿PC
대출현황
보유1, 대출0, 예약중0
콘텐츠 소개
저자 소개
목차
한줄서평

콘텐츠 소개


지구촌 최후의 생계형 고래잡이 부족,
그들의 용기와 희생, 사랑을 생생하게 전한다!

인도네시아의 어느 화산섬에는 대나무 작살과 목선으로 거대한 고래를 사냥해 생계를 이어가는 토착 부족이 살고 있다. 이들은 수 세기 전부터 전통 방식으로 1년에 평균 스무 마리의 향유고래를 잡고, 이웃 부족과 물물교환을 하면서 자신들만의 삶과 문화를 유지해왔다. 그런데 최근 들어 현대화된 문명의 파도가 밀려와 부족사회를 뒤흔들면서 전통적 생활 방식이 붕괴될 위기에 놓여 있다. 이 책은 저널리스트인 저자가 3년에 걸쳐 부족원들과 함께 생활하면서 그들이 들려준 생생한 증언과 대내외적인 변화, 그리고 현실적인 고민과 갈등 등을 밀착 취재한 기록이다. 척박한 자연환경에서도 용기와 지혜를 모아 함께 울고 웃으면서 거친 파도를 넘나드는 이들의 이야기가 긴장감 넘치면서도 가슴 먹먹한 여운을 남긴다.

저자소개


저자 : 더그 복 클락
저자 : 더그 복 클락
(Doug Bock Clark)
프리랜서 작가. 〈뉴욕 타임스 매거진〉, 〈애틀랜틱〉, 〈내셔널 지오그래픽〉, 〈GQ〉, 〈와이어드〉, 〈롤링스톤〉, 〈뉴리퍼블릭〉, 〈뉴요커〉 웹사이트 등에 글을 기고하고 있다. 2017년 아서 C. 카터 저널리즘 연구소가 수여하는 보도상을 받았고 ‘2016년 미러 어워드’의 본선에 진출했다. 또한 풀브라이트 재단에서 두 번의 펠로십을 받았고 퓰리처 크라이시스 리포팅 센터와 ‘최후의 식품 농업(11th Hour Food and Farming)’에서 각각 한 번의 펠로십을 받았다. 이 책과 관련해서는 CNN, BBC, NPR, 그리고 ABC의 「20/20」과 인터뷰를 했으며, 현재 뉴욕 대학교에 객원교수로 출강하고 있다. 그가 촬영한 사진은 이 책을 비롯해 〈뉴욕 타임스〉, 〈뉴리퍼블릭〉, 〈와이어드〉, 〈맨스 저널〉, 〈엘르〉, 〈버즈피드〉 등에 실렸다.

역자 : 양병찬
서울대학교 경영학과와 동 대학원을 졸업한 후 대기업에서 직장생활을 하다가 진로를 바꿔 중앙대학교에서 약학을 공부했다. 약사로 활동하며 틈틈이 의약학과 생명과학 분야의 글을 번역했다. 지금은 생명과학 분야의 전문 번역가로 활동하며 포항공과대학교 생물학연구정보센터(BRIC)의 바이오통신원으로, 〈네이처〉와 〈사이언스〉 등 해외 과학저널에 실린 의학 및 생명과학 기사를 번역해 최신 동향을 소개하고 있다. ‘진화론의 교과서’로 불리는 ?센스 앤 넌센스?와 알렉산더 폰 훔볼트를 다룬 화제작 ?자연의 발명?을 번역했고, 2019년에는 ?아름다움의 진화?로 한국출판문화상 번역상을 수상했다. 최근에 옮긴 책으로 ?완전히 새로운 공룡의 역사?, ?그리고 잘 지내시나요, 올리버 색스 박사님??, ?해부학자?, ?텐 드럭스? 등이 있다.


목차

ㆍ라말레라 사람들
ㆍ일러두기

ㆍ프롤로그ㆍ도제 수업

제1부 1994~2014년
1|라말레라 오디세이
2|고래 무덤에서 놀았던 아이
3|아이를 잡아먹은 장어와 흑염소의 저주
4|언어 정화
5|아들아, 고래는 이렇게 잡는 거란다
6|웃음소리
7|라마파의 방식

제2부 2015년
8|새해
9|네캇
10|결혼
11|삶의 태풍 한복판에서

제3부 2016년
12|새로운 케나푸카
13|리바이어던에 맞서다

ㆍ에필로그ㆍ하마롤로에 선 운명

ㆍ이 프로젝트에 대하여
ㆍ감사의 말
ㆍ미주
ㆍ라말레라어 용어 해설

한줄서평

  • 10
  • 8
  • 6
  • 4
  • 2

(한글 300자이내)
리뷰쓰기
한줄 서평 리스트
평점 한줄 리뷰 작성자 작성일 추천수

등록된 서평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