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메뉴

따끈따끈! 신착 전자책

더보기

콘텐츠 상세보기
나는 매일 뉴욕 간다


SMART
 

나는 매일 뉴욕 간다

한대수 | 북하우스

출간일
2019-06-10
파일형태
ePub
용량
152 M
지원 기기
PC 스마트폰태블릿PC
대출현황
보유2, 대출0, 예약중0
콘텐츠 소개
저자 소개
목차
한줄서평

콘텐츠 소개


한국 포크-락의 전설적인 뮤지션이자 에세이스트인 한대수의 뉴욕 이야기. 『나는 매일 뉴욕 간다』는 뉴욕을 산책하면서 느낀 것들을 자유롭고 거침없는 필치로 써내려간 40년 뉴요커 한대수의 생생한 뉴욕 에세이다. 예술가들의 영감을 불러일으키는 뉴욕의 모습을 글과 사진으로 실감나게 담아놓았다. 데이비드 보위, 앤디 워홀, 에드거 앨런 포, 오 헨리, 로버트 메이플소프, 스탠리 큐브릭 등 예술가의 삶과 작품 이야기가 흘러넘친다. 뉴욕의 노숙자, 교육, 테러, 마리화나, 동성 결혼 같은 사회 이슈에 대한 생각과 함께, 나이 든 뉴요커로서의 삶도 진솔하게 풀어놓았다. 에세이스트 한대수는 예술에 대한 심미안과 젊은이 못지않은 감각으로 70대 노익장을 과시한다.

저자소개


저자 : 한대수
저자 : 한대수
작곡가, 가수, 사진작가, 저술가.
1948년생. 태평양을 30번 이상 왔다 갔다 하면서 서울과 부산에서 30여 년, 뉴욕에서 40여 년을 살았다. 초등학교 때부터 미국과 한국을 오가며 교육을 받았고, 미국 뉴햄프셔 주립대학교 수의학과를 중퇴한 후 뉴욕 인스티튜트 오브 포토그래피 사진학교에서 사진을 공부했다.
1968년 한국에서 포크 싱어송라이터로 데뷔했으며, ‘체제전복적인 음악’으로 모든 곡이 금지곡으로 묶이자 가수 활동을 접고, 아내와 함께 뉴욕으로 건너가 그곳에서 사진가로 일했다. 첫 번째 아내 김명신과 이혼한 이후, 1992년 22세 연하 옥사나 알페로바와 결혼했으며, 2007년 딸 양호를 얻었다. 서울 신촌에서 15년을 살다가, 2016년 다시 제2의 고향인 뉴욕으로 건너갔다. 현재 뉴욕 퀸스에서 아내 옥사나, 딸 양호와 함께 사는 중이다.
발표한 앨범으로는 〈멀고 먼-길〉, 〈고무신〉, 〈무한대〉〈기억상실〉, 〈천사들의 담화〉, 〈이성의 시대, 반역의 시대〉,〈Eternal Sorrow〉, 〈고민〉, 〈상처〉, 〈욕망〉, 〈Rebirth〉 등 15장의 정규 앨범과 여러 장의 싱글 앨범이 있다. ‘물 좀 주소!’, ‘행복의 나라로’와 같은 파격적 곡들로 인해, 그에게는 항상 ‘한국 모던록의 창시자’, ‘한국 최초의 히피’, ‘한국 포크록의 대부’ 등의 수식어가 따라다닌다.
지은 책으로는 『한대수, 물 좀 주소 목 마르요』, 『사는 것도 제기랄 죽는 것도 제기랄』, 『침묵』, 『작은 평화』, 『올드보이 한대수』, 『영원한 록의 신화 비틀즈, 살아 있는 포크의 전설 밥 딜런』, 『나는 행복의 나라로 갈 테야』, 『뚜껑 열린 한대수』, 『사랑은 사랑, 인생은 인생』, 『바람아, 불어라』 등 다수다.


목차

프롤로그_ 나는 매일 뉴욕 간다

1장 뉴욕을 걷다
뉴욕의 숨은 보석, 노구치 뮤지엄
뉴욕의 그래피티 아트
앤디 워홀
M. C. 에스허르
오 헨리
에드거 앨런 포와 까마귀
안젤름 키퍼와 리언 골럽
레너드여, 편히 쉬시라
록 스타 데이비드 보위
아라키 노부요시 사진전
장 미셸 자르의 전자음악
핑크 플로이드 로저 워터스 콘서트
아이웨이웨이
구사마 야요이
메이플소프, 사진계의 폭군
영화의 대가, 스탠리 큐브릭
로큰롤의 몰락
록 그룹 U2

2장 뉴욕을 말하다
뉴욕의 교육
뉴욕의 노숙자
LGBT
오! 마리화나
가짜의 시대
폰맹
여기도 테러, 저기도 테러
인도 파워

뉴욕의 악몽, 지하철
아마존
1960년대를 기억하다
탈바꿈하는 뉴욕

3장 뉴욕에 살다
다시 ‘뉴욕살이’
뉴욕에 왔구나

옥사나

후회
사랑
학교
고독병
죽음
부부 싸움
바하마로
리버풀과 런던
람보르기니
죽는 걸 왜 걱정해?
70번째 생일

김훈의 말_ 낙원의 노래, 지옥의 노래

한줄서평

  • 10
  • 8
  • 6
  • 4
  • 2

(한글 300자이내)
리뷰쓰기
한줄 서평 리스트
평점 한줄 리뷰 작성자 작성일 추천수

등록된 서평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