회원 로그인 창


로그인 메뉴

따끈따끈! 신착 전자책

더보기

  • 아트씽킹
  • 아트씽킹
    <에이미 휘태커> 저/<정지현> 역 | 예문아카이브
콘텐츠 상세보기
코뿔소를 보여주마
SMART
 

코뿔소를 보여주마

<조완선> 저 | 다산책방

출간일
2017-04-18
파일형태
ePub
용량
32 M
지원 기기
PC 스마트폰 태블릿PC
대출현황
보유1, 대출0, 예약중0
전자책 프로그램이 정상적으로 설치가 안되시나요? 전자책 프로그램 수동 설치
콘텐츠 소개
목차
한줄서평

콘텐츠 소개

충격적인 소재,

치밀한 구성과 경탄할 만한 흡인력

송곳 같은 문장으로 파고드는 그날의 진실!



“여기에 들어오는 자, 희망을 버려라.”




『외규장각 도서의 비밀』로 ‘교양 문화 추리소설’이라는 새로운 패러다임을 제시하며 장르 문학과 본격 문학의 경계를 허물고 많은 독자들의 호응을 받은 조완선 작가의 신작 장편소설이 출간되었다. 출간 전부터 “경탄할 만한 흡인력” “놀라운 추리 기법” “생생한 리얼리티”라는 평을 받으며 영화화 판권 문의가 쇄도한 작품으로, 1986년 공안 정국 당시 일어난 ‘샛별회 사건’과 그로부터 26년 뒤인 2012년에 벌어지는 잔혹하고 엽기적인 복수극을 작가 특유의 상상력과 송곳 같은 문장으로 빚어낸 소설이다.



“그날 이후 시계추는 멈춰 있었다.

1986년 4월에서 2012년 9월 현재까지, 그들에겐 언제나 한결같은 시간이었다.”



시간이라는 것, 뜨내기 바람처럼 마냥 흘러가는 게 아니었다. 저 어둡고 음습한 날의 기억이 멈춰 있는 시간을 불러냈다. 불러내서, 한바탕 살풀이 굿판을 벌였다.

그들이 남긴 소설과 영화, 그리고 시나리오를 보고 나서야 비로소 알아차렸다. 시간은 기억하고 몸부림치는 자의 몫이라는 것을. 용서나 화해는 그다음이었다.”

- 프롤로그 중에서



목차

프롤로그 … 009
실종 … 013
미궁의 늪 속으로 … 073
죽음을 기억하라 … 165
유토피아는 없다 … 257
코뿔소는 뿔이 하나다 … 367
에필로그 … 459

작가의 말 … 465

한줄서평

  • 10
  • 8
  • 6
  • 4
  • 2

(한글 40자이내)
리뷰쓰기
한줄 서평 리스트
평점 한줄 리뷰 작성자 작성일 추천수

등록된 서평이 없습니다.